기사최종편집일 2021-12-07 09:27
style;X 통합검색

전체 메뉴

'월간 집' 채정안, 의상·헤어 직접 참여…따라 하고 싶은 오피스룩
기사입력| 2021-07-12 09:04

[스타일엑스 강영화 기자] '월간 집' 채정안이 다채로운 스타일링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극본 명수현, 연출 이창민)에서 채정안은 극 중 톡톡 튀는 매력을 가진 13년 차 에디터로 출연, 후배 나영원(정소민 분)의 든든한 지원군이자 편집장 최고(김원해), 동료 에디터 남상순(안창환)과 함께 현실 직장인 케미를 발휘하는 여의주로 완벽 변신해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그의 패션 역시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화제를 모으는 중이다. 베테랑 에디터답게 등장할 때마다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해 '워너비 오피스룩'을 선보인 것.

리빙 잡지사 '월간 집' 사무실에서는 화려한 패턴이 들어간 스카프에 깔끔한 재킷, 스웨터를 매치하여 커리어 우먼의 모습을 보여주는가 하면, 마감을 앞둔 장면에서는 편안한 캐주얼 룩에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는 등 때와 장소에 맞는 패션 센스를 발휘했다. 또한, 트렌치 코트부터 핑크 톤의 셔츠, 고급스러운 재질의 원피스까지 각양각색의 스타일을 채정안만의 톤으로 소화해내며 시선을 사로잡기도.

채정안은 여의주를 자연스럽게 표현하기 위해 직접 의상 선정에 참여, 메이크업과 헤어는 직접 진행하며 열정을 드러냈다는 후문. 멋스럽다가도 웃음 코드를 유발하는 강약 조절 연기력과 채정안만의 독보적인 스타일이 만나 캐릭터에 완성도를 더하고 있다.

한편 채정안의 탄탄한 연기에 다양한 스타일링을 더해 보는 즐거움까지 선사하는 '월간 집'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zerofire@xportsnews.com / 사진=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